시민단체, 재량사업비 부활 반대·인사청문회 도입 요구

이명아 | 2018.08.09 16:18 | 조회 28

시민단체가 도의회 재량사업비 부활 반대와
도 산하 기관장 인사청문회 도입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는 9일 성명을 통해
정치적 이익에 따라 편성되는 재량사업비는
부활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도내 시민사회단체들은 연대를 통해
도의원들에게 재량사업비 부활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결과를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송하진 도지사는
지방의회 인사 청문 제도와 관련된
국회 법률개정을 기다릴 것이 아니라
도의회와 함께 논의하고 실시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30초)


시민단체, 재량사업비 부활 반대·인사청문회 도입 요구

facebook twitter
관련 기사
관련 기사가 없습니다.
위로